[2019 S/S] Nerds Opened a New Era

 

브리즘의 첫 컬렉션인 2019 S/S 컬렉션은 새 시대를 연 원조 괴짜들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되었습니다.

다소 엉뚱해보이고 어리숙해 보이지만 지금처럼 눈부신 IT 기술의 발전을 이루는데 초석이 되어준 이 사람들은

브리즘이 가장 닮고 싶은 모습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이들의 성향은 지금도 수많은 Nerd들을 통해 계속되고 있고,

이 Nerd들을 통해 또 새로운 시대는 계속 열리고 있습니다.

이제 하나의 아이콘이 된 그들에게서 영감받은 안경. 현대적으로 재해석된 모습으로 만나보세요!

 

 

 

컴퓨터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Alan Turing.

계산기가 어느 정도까지 논리적으로 작동할 수 있는가에 대한 지적인 연구를 처음 한 과학자로 유명하죠.

현재 사용되는 모든 디지털 컴퓨터가 그가 만든 법칙을 따릅니다.

또한 2차대전 당시, 연합군의 측에서 활약하던 Alan.

역사학자들 말로는 전쟁중 그의 암호분석기로 14,000,000명의 목숨을 구했다고도 합니다.

브리즘은 그의 천재성과 함께 그가 살던 시대의 레트로한 무드에서 영감을 얻어

볼드하고도 클래식한 느낌이 살아있는 Alan을 디자인했습니다.

포마드 헤어와 레트로한 수트에도 근사하게 어울릴 디자인입니다.

02-ALAN 색상옵션

 

 

 

 

 

 

역사 속 최초의 전기식 컴퓨터중 하나인 Eniac을 다룬 여섯명의 프로그래머 중 한 명,

바로 아일랜드 출신의 미국 이민자 Kay McNulty입니다.

그녀가 참여했던 Eniac 프로젝트는 당시 전쟁중 정확한 탄도계산을 수행하기 위한 기밀 프로젝트였습니다.

때문에 이 프로젝트가 지금의 컴퓨터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은 그리 오래전의 일이 아닙니다.

몇 년 전에야, 그들의 공헌이 비로소 빛을 발하게 되었지요.

브리즘은 긴박했던 전쟁중 빛났던 그녀의 지성과 영민함에서 영감을 얻어 Kay를 완성했습니다.

여성스러움을 잃지 않으면서도 강인한 이미지도 함께 보여주는 매력적인 디자인입니다.

02-KAY 색상옵션

 

 

 

 

 

 

과학계가 여성에게는 굳게 닫혀 있던 그 시절, 수학과 기계에 뛰어난 재능을 갖고 있던

백작부인 Ada Lovelace는 초기 컴퓨터 과학에 의미있는 영향력을 끼치며 역사상 세계 최초의 프로그래머가 되었습니다.

이후 100여년이 지나고 나서야 비로소 프로그래밍의 개념이 잡히고 프로그래머라는 직업이 등장했으니,

시대를 한참 앞서 갔던 그녀의 혁신이 어느 정도였는지 짐작조차 되지 않습니다.

브리즘은 그녀가 현대에 태어났다면 어떤 안경을 썼을까 상상하면서,

자신만의 개성을 가진 사람들을 위한 프레임을 디자인했습니다.

자유로운 보잉 선글라스쉐입에서 출발하여 웨어러블함으로 마무리된 디자인, 바로 Ada 입니다.

02-ADA 색상옵션

 

 

 

 

 

 

컴퓨터 중앙처리장치의 내장형 프로그램을 처음 고안했던 천재 수학자 Von Neumann.

기존의 에니악 컴퓨터는 작업을 할 때마다 전기회로를 바꿔 끼워야 했지만

그가 만든 프로그램 내장형 컴퓨터에서는 소프트웨어만 바꿔 끼우면 되는 혁신적인 아이템이었습니다.

1949년에 그가 만든 에드박(EDVAC; Electronic Discrete Variable Automatic Computer)은

지금도 거의 모든 컴퓨터 설계의 기본이 되고 있으니까요.

그가 아니었다면 지금과 같은 디지털 시대가 열릴 수 있었을까요?

이렇게 예리한 지성에서 영감을 받아, 브리즘은 엣지있는 쉐입의 Von을 디자인 했습니다.

02-VON 색상옵션
이전 글
BREEZM INTERVIEW_건축사무소 ‘삶것’ 양수인 대표님 사용 후기
다음 글
[2019 S/S] 얼굴에 딱. 가볍게 착. 데일리 선글라스
메뉴